Category

Recent Comment

Archive

1. 적성연구계열


이쪽은 복불복 성격이 좀 강합니다. 일단 걸리기만 하면 특기가 꽤 좋은 것들이 많지만, 정작 연구하는게 오래걸리죠.

게다가 연구를 했는데 '아예 아무것도 안 나오는 최악의 경우'가 되면 그야말로 시무룩..



* 나올 수 있는 특기


이쪽은 두개의 라인으로 나뉩니다. 연전트리와 기병+병기트리죠.



#연전트리


화공, 심공은 기병B를 연구하면 나옵니다. 하지만 아마 이 두개를 노리고서 이 트리를 타시는 분은 거의 없겠죠?


연전+창병B는 창신, 연전+궁병B는 극신, 궁신, 수신입니다.


난전, 용장은 창병A, 기각, 투신은 연전을 연구하면 나옵니다.



#기병+병기트리


병기A는 기신, 공신, 맹장입니다. 주로 기병만 펑펑 뽑아도 되는 마등세력이나 병기 또는 투선을 운용을 주로 하는 투석기교 트리 사용자에게 적절합니다.


공성, 신장은 지력+5(고)+병기A를 연구하면 나옵니다. 이 두개를 위해서 이쪽을 우선 연구하는 분은 잘 없으실텐데..

만약 지력트리를 우선연구했는데 지력+5(고)를 연구하고 아무것도 얻지 못했다.. 했을때 차선책으로나 유용하다고 생각합니다.



마지막으로 질주는 무력+5(고)를 연구하면 나옵니다.


실질적으로 유용한 창신, 극신, 수신, 궁신, 난전, 난전, 용장, 투신은 연전트리까지만 타도 모두 나옵니다.


질주도 좋은 특기이긴 하지만, 질주 하나를 위해서 기병, 병기 트리까지 투자하는 것은 너무 시간을 많이 낭비하는 것이겠죠.


그 점을 잘 선택하시길 바랍니다.




2. 방어계열(통솔, 패왕계열)


이쪽은 적성연구계열만큼 강력한 전투특기가 나올 가능성이 있는 트리이지만, 오히려 리스크는 더 큽니다. 쓸만한 전투특기의 갯수도 상대적으로 적고요,


그래서 사실 그다지 추천하지는 않고 싶네요.


여기도 적성계열 연구처럼 두개의 라인으로 나뉩니다.



#패왕트리(수군+극병트리)


패왕은 1회밖에 부여할 수 없는 연구입니다. 이쪽트리를 연구한다면 패왕을 위해서 연구하기보다는 보좌와 수군, 극병의 활용을 우선해야 한다고 봅니다.

그리고 이쪽트리의 연구로는 패왕+통솔+5(고)의 조합으로 얻는 비장 밖에 없습니다.

극병, 수군의 적성이나 보좌가 필요하지 않다면 비추천합니다.




#통솔트리


새로운 특기는 이쪽계열에서 전부 나옵니다.


통솔+5(저)는 혈로가 나옵니다. 이건 연전계열로 갈때도 연구하게 되기 때문에 여기서 혈로가 나오면 같은 자리에 나오는 행군, 답파, 호위, 주악은 없습니다.


불굴은 호위, 금강은 행군, 답파, 불굴+보좌는 주악입니다.(잉여롭네요)


통솔+5(중)은 도주, 강운, 통솔+5(고)는 강행, 등갑입니다.




3. 지력계열



지력은 괜찮은데 쓸만한 특기가 없다거나, 군사로 임명시켜놓은 장수의 지력을 많이 끌어올리고 싶다거나 할 때 선택하게 되는 트리입니다. 보통은 전자의 경우가 많죠.


지력+5(저)+매복은 반계, 매력+5(저)+매복은 간파, 연환입니다. 연환빼고는 잉여의 극치이죠.


지력+5(중)은 화신입니다. 명경까지 올릴 때 나올 수 있는 특기 중 가장 유용합니다.


지력+5(저)+명경은 귀모입니다.[각주:1] 귀모의 활용성은 쉽게 말하기 힘들기 때문에 잉여까지는 아니지만 계륵이지요. 화계와 귀모는 같은 자리에 나오기 때문에 둘의 조합도 불가능합니다. 가장 아쉬운 부분이죠.


심모는 신산입니다. 지력계열 특기의 꽃 중 하나죠. 단, 장수의 지력이 중요하기 때문에 지력을 해당 장수에게 꽤나 투자해야하겠죠.


지력+5(고)는 허실, 통찰, 백출, 귀문입니다. 모두 두말이 필요없는 강력한 특기들입니다. 이 특기들은 신산과 같은 자리에 나옵니다. 다섯개중 하나라도 얻으면 큰 이득이지만 하나이상은 얻을 수 없다는 것도 기억하세요.




4. 정치 및 내정계열특기


이쪽계열은 '이미 점령한 영토의 안정이 필요할 때'나, '전투가 뛰어난 장수에 비해 내정이 뛰어난 장수가 많을때' 선택하게 됩니다.


쉽게 말하자면 이른바 '총력전'을 위해서 선택하게 되는 계열이죠.




지도, 안력, 풍수, 기원, 징세는 같은 자리에서 나오는데요.


축성연구은 풍수, 기원, 불굴+축성은 지도, 안력, 번식은 징세가 나옵니다. 번식은 상당히 오래걸리는 연구이기 때문에 빠르게 얻을 수 있는 것 중 유용한 특기는 지도 정도에 불과하죠.


그러므로 지도가 필요하다면 축성 - 불굴의 순서로 연구하는 것이 좋습니다.


미도, 징수, 둔전, 인정은 발명-조선-정치+5(고)를 연구할 때 나옵니다. 자세한 것은 삼국지 11 PK 능력연구 공략의 숨겨진 특기표를 참고하시는 것이 더 나을 것 같네요.






  1. 이미 명경을 연구하려면 지력+5(저)는 당연히 선행연구가 되어야 하지만 삼국지 11 PK 설정분석을 해보면 실제로 이렇게 설정되어 있어서 그대로 적습니다. [본문으로]
posted by 별빛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prev 1 2 3 4 5 6 7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