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y

Recent Comment

Archive

'-다'와 '-요'를 번갈아서 쓰면 글이 굉장히 부드러워집니다. 읽기에 부담이 없어져요.


그래서 저는 글 쓰면서 번갈아서 쓰려고 신경을 쓰는 편입니다. 대부분의 글이 그래요. 쓰고 나서 보통 다시 읽어보는 편이라;


뭐 여튼 그렇답니다.


그러니 그런 부분을 신경 쓰는것도 괜찮아요.ㅎㅎ

'일상이야기 > 생활의 지혜' 카테고리의 다른 글

라면을 그나마 건강하게 먹는 방법  (0) 2014.04.19
글쓸때 말이죠  (0) 2012.06.11
계랸 삶기  (0) 2011.07.01
간편하게 누룽지 만드는 방법  (1) 2011.06.26
대파 손질 및 보관법  (1) 2011.06.10
posted by 별빛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prev 1 2 3 4 5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