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y

Recent Comment

Archive

2014. 9. 7. 05:41 애니이야기

길게 쓰고 싶지 않아서 그냥 짧게 요점만 말하겠습니다.


일부 사람들이 애니메이션 내에 극우적인 요소나 혐한, 제국주의 요소 등이 있다는 이야기를 하는 것을 한국웹에서는 꽤나 빈번하게 볼 수 있습니다.


그런 것에 대해서 이야기 하자면 말이죠.




대체적으로 그런 것들은


1. 작품내용과 관련없는 단발적인 요소들


2. 전체적인 스토리나 중요 설정 등


으로 나눌 수 있습니다.


빈도로 따지자면 압도적으로 1번의 경우가 많고요. 2번의 경우는 애니메이션에서는 찾아보기 힘듭니다. 게임에서도 기껏해야 대제국[각주:1]정도?



일단 개인적인 견해로는 1,2번 모두 네티즌들이 자의적인 해석을 하여 곡해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곡해하는 비율로 따지면 1번의 경우가 압도적으로 높고요. 2번의 경우도 꽤나 많습니다. 게임 대제국처럼 대놓고 제국주의가 튀어나오는 작품은 정말 찾아보기가 힘들거든요. 애니메이션을 꽤나 많이 본 저로서도 언뜻 머리속에서 잘 떠오르지가 않습니다.


설령 제국주의가 튀어나온다고 해도 그것을 미화하는 작품은 더더욱 찾아보기 힘들고요. 제국주의가 나오면 정말 열의 열이 악역 또는 적으로 나옵니다.




그리고 저러한 요소들이 들어가면 '제작스태프 또는 감독이 혐한(또는 극우)이다'라는 이야기가 흔히 나옵니다.


정말 그 사람이 극우라서 작품에서 그러한 혐한, 제국주의, 극우 요소를 표현한다면 1번보다는 2번같은 형식으로 표현되어야 정상입니다.


단발적인 요소(네타)정도로 표현되는 것을 가지고 그런 이야기를 할 수는 없죠. 그렇게 말하는 사람들은 애니메이션이 제작되는 방식을 전혀 생각하지 않고 이야기 하는 사람입니다.


감독은 말이죠. 굉장히 세세한 부분까지 간섭하는 일이 흔치 않습니다. 우리나라 사람만 그런지는 모르겠는데.. 사람들이 꽤나 감독에 대한 판타지를 가지고 있는 듯 하더군요.


감독이란 건 관리자에 가깝고 세세한 부분은 그것과 직접적인 관련이 있는 스태프가 일을 하는 겁니다. 단발네타의 경우는 감독이나 각본가보다는 매 화 연출자, 콘티, 작화감독, 원화가, 애니메이터의 단계에서의 문제죠.




리그베다 위키도 그렇고.. 한국 인터넷의 일부에서 신보 아키유키 감독이 굉장한 혐한 또는 우익처럼 표현되어 있는데요. 감독은 그러한 네타까지 일일이 관여한다는 것이 거의 불가능합니다.


안녕 절망선생의 경우는 스태프의 문제가 아닌 원작의 문제이고요. 절망선생은 단순히 정치적인 요소뿐만이 아니라, 작품의 내용 전부라고 해도 될 정도로 갖가지 이야기들이 튀어나오기 때문에 애초에 애니메이션화를 안한다면 몰라도 내용을 분별해서 만든다는 것은 말이 안되는 이야기입니다.




여튼 결론만 짧게 이야기 하자면.. 혐한이 어쩌니 우익이 어쩌니 하는 이야기를 애니메이션 보면서 생각하지 않기를 권합니다. 애니메이션 뿐만 아니라 대부분의 서브컬쳐에서도 거의 해당 될 것 같네요..


요즘같은 세상엔 말이죠. 정말 극소수가 모여서 만드는 컨텐츠가 아닌 이상.. 수많은 사람들이 관여되는 컨텐츠에서 그런 코드가 들어가는 것은 거의 불가능에 가깝습니다. 만화라든가 소수제작 게임 정도라면 모를까.. 대부분의 컨텐츠들이 수십명은 기본에 많게는 수백명이 관여되는 것이 일반적인 요즘같은 세상에.. 정말 망상도 저런 망상이 있나 싶을 정도의 기분이랄까요.



  1. ALICE 소프트에서 만든 大시리즈의 세번째 작품. [본문으로]
posted by 별빛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일본 애니메이션 문제나 만화에서의 그런 요소들은 2ch같은 커뮤니티 사이트에서 나온 비검증 이야기를 그냥 갖다 붙여서 생기는 문제라고 하던데 아닌가요?

    • Favicon of https://hoshito.tistory.com BlogIcon 별빛사랑 2014.10.02 01:04 신고  Addr Edit/Del

      글쎄요. 그 부분에 대해 조사를 많이 해본 것은 아니지만, 제가 알기론 그냥 망상이 부풀다보니 다 그런식으로 보여서 자기들끼리 끼워맞추는 식의 주장이 많다고 생각됩니다.

      그런 주장을 하는 사람들 중에는 애니메이션 제작에 대해 제대로 알지도 못하면서 뭐 좀 아는 척 오타쿠 코스프레 하는 사람도 꽤나 있고요.

    • Favicon of https://hoshito.tistory.com BlogIcon 별빛사랑 2014.10.02 01:12 신고  Addr Edit/Del

      애니메이션 이야기들이 오가는 곳에 정치코스프레 하는 사람들이 섞여들어가면서 생기는 현상인데 일본도 딱히 다르지는 않습니다.

      뭐 사람이 가는 곳이 어디든간에 거기도 사람사는 곳이니까 인터넷에서 생기는 문제도 있을 수 있는 일이라고 생각하긴 하지만 제대로 알지 못하는 사람들이 제대로 아는 사람보다 훨씬 많고 그런 사람들이 저런 이야기를 보면 그냥 덥석 믿어버리는 경우가 생각보다 굉장히 많습니다.

      그리고 자기는 많이 안다고 착각하는 사람들도 인터넷보면 굉장히 많고요.

2014. 8. 3. 11:00 애니이야기

마치 신곡주계 폴리포니카 크림슨 S를 보는 듯 합니다.

더이상의 말이 필요할까요..



그리고 저는 왜 성우를 바꿧을까 하는 생각이 큽니다. 그분들이 다시 연기하는게 불가능하지가 않은데..

성우도 나이를 먹으면 목소리가 변합니다만, 세일러문 성우들은 그것도 커버가 가능할 정도의 업계 최고의 성우들만 모인 것으로 유명합니다.

당시 참여했던 성우들이 현재도 대부분 왕성하게 활동중이고 하나같이 업계에서 다들 큰선배 대우를 받는 성우들이죠.

물론 그 당시에 이미 베테랑이었던 성우들도 있기에 참여가 불가능한 성우도 존재하지만, 레귤러 성우들은 충분히 가능했다고 봅니다.[각주:1]


그런데 그걸 굳이 바꾼 이유가 이해가 안되네요. 토에이가 그렇게 돈이 없는 회사도 아니고.. 해당 성우들이 전부 고사했을리도 없는데 말이죠. 아니 고사했으려나..

이유야 어찌되었든 간에 굉장히 서운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새로 참여한 성우들중에는 제가 개인적으로도 호감가는 성우들이 꽤 많습니다만.. 이번 일은 경우가 상당히 다르네요.

  1. 남성역을 소화하는 것이 아닌, 여성역을 소화하는 여성성우의 경우는 나이가 들어갈수록 자연스레 연령이 높은 역활로 옮겨가게 됩니다. 애니메이션에서는 주로 고연령층 캐릭터로 옮겨가고, 그 이외엔 더빙보다는 나레이션 위주의 일을 하게되죠. 여성성우는 대부분 그렇습니다. [본문으로]
posted by 별빛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4. 2. 19. 03:39 애니이야기

애니메이션 이야기를 하다보면 메카물을 빼놓을 수가 없는데.. 메카물이라는 분류에 대해서는 꽤 반감이 있습니다. 그냥 SF(사이언스 픽션)이나 스페이스 오페라 정도로 표현해주면 안될까 싶은데 말이죠.

메카물이라고 하면 '로봇'이 주가 되는 작품이라고 생각하게 되는데.. 정작 로봇이 주가 되는 작품은 정말 100개가 있으면 그 중 한개가 있을지 의문입니다. 등장인물들의 이야기가 중요한 것이지, 그 로봇이 중요한 것은 아니거든요.

그저 사용하기 위한 도구 정도에 불과하지, 그 로봇 자체가 큰 의미를 가지는 작품은 거의 없지 않나 싶습니다.

겟타시리즈와 기동전사 건담을 그저 슈퍼로봇과 리얼로봇으로 구분하기엔...

그저 허울좋은 표지판이 하나 필요했던 것이 아닌가 싶네요.


posted by 별빛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4. 1. 21. 11:00 애니이야기

1,2화를 본 느낌은..


저거 제작비 안 모자라나요?



라는 느낌..




역시나 우메츠 야스오미랄까..


영상미도 좋고 액션씬은 역시 대박이네요.




캐릭터들 느낌도 괜찮고 성우들의 연기도 합격점입니다.


영상이 OVA급이다보니 제작스케줄이라든가 제작비 걱정이 좀 되네요.


저 퀄리티를 쭉 유지할 수 있을지 의문입니다.




여튼 결론은 볼만하다는거예요 ^^

posted by 별빛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3. 6. 16. 05:08 애니이야기

최근엔 트라팔가 로우로 등장하고 있지만 오래전에 엑스트라로 등장한 적이 있죠.


? 어디서? 라고 생각하시는 분들이 계실지 모르겠는데요.


위키피디아에도 나와있지만 몇화에서 나왔는지는 표시되어 있지 않습니다.





그럼 대체 어디서 나온걸까?





정답은 바로 1화입니다.




??? <-- 이런 분이 많으시겠죠?



그럼 보여드리겠습니다.





3분에 나오는 엑스트라입니다. 나미를 꼬시는 역활이죠.


17분에 나오는 졸개해적입니다.


그리고 엔딩크레딧입니다.


세번째줄에 해적A 카미야 히로시 라는 글자가 선명하게 보이죠? ^^


정확하게는 두개의 캐릭터를 했습니다만, 해적A로만 표기되어 있네요.


가끔씩 엑스트라역의 경우 따로 표기를 하지 않거나 간략하게 표기를 할 때도 있습니다.




자신이 1화에 단역으로 출연했던 작품에 다시 레귤러로 당당하게 출연하게 된다는 것이.. 당사자로서는 아마 감회가 남다르지 않을까 싶네요.

posted by 별빛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Hyth 2013.06.16 11:45  Addr Edit/Del Reply

    다낚 여사님도 몇 년 전 코난에 단역(테이탄고에 연극 구경갔다가 죽은 피해자의 친구)으로 나왔다가 치바 형사 소꿉친구 여경으로 재등장했죠 ㅋㅋㅋ

  2. ssid 2013.06.16 15:00  Addr Edit/Del Reply

    오 ..
    요즘 진격거랑 원피스 리바이랑 로우 덕분에 잘 보고 있는데..ㅋㅋ 성우가 목소리가 너무 좋아서여 ㅋㅋ
    깨알같은 정보 잘 알아갑니다 ㅋㅋ

  3. BlogIcon ㅈㄷ 2013.07.02 05:27  Addr Edit/Del Reply

    로우... 역할도 하시던데

  4. 헤릭 2013.12.13 20:42  Addr Edit/Del Reply

    오오 새로안사실이네요~ 1화에 나왔었군요...
    근데 보니 해적b는또 노지마 켄지상이네요!?!? 노지마상도 나중에 새새열매의 페루로 나왔었죠..~
    카미야상도 노지마상도 나중에 비중있는역으로 다시나왔으니 두분다 감회가 새로웠을것같습니다 ㅎㅎ
    그나저나 로우목소리 너무 좋습니다 ㅠㅠ

prev 1 2 3 4 5 6 7 ··· 24 next